default_setNet1_2

송파구, 구청장과 함께 직원‘토크콘서트’ 개최

기사승인 2018.10.09  11:42:04

공유
default_news_ad1

- 토크 형식 ‘톡투유 톡투미’코너... 구청장과 직원 사이 격의 없는 대화 나눠

   
▲ 박성수 구청장은 조례를 통해 지난 100일간의 소회를 밝혔다

[서울복지신문=장경근 기자]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민선7기 출범 100일을 맞이한 지난 8일, 구청장과 직원이 토크콘서트 방식으로 2018년도 4/4분기 직원정례조례를 개최했다.

박성수 구청장은 조례를 통해 참석하는 전 직원들과 격의 없는 대화로 민선7기 철학과 구정방향을 자연스럽게 공유하며, 지난 100일간의 소회를 밝혔다.

특히 토크 형식의 ‘톡투유 톡투미’ 코너가 눈길을 끌었다. 박 구청장은 직원들이 사전에 자유롭게 기재한 롤링페이퍼를 읽고 질문에 바로 답하는 ‘즉문즉답’ 시간을 가졌다. 총 45개 부서의 500개 의견이 롤링페이퍼에 담겼고, 직원들이 바라는 민선7기에 대한 바람과 응원메시지 등이 적혔다.

인문학 강의 확대·직원 휴게공간 마련과 같은 구정 운영의 개선방안뿐만 아니라, 박성수 구청장의 자녀 교육 방법 등 다양하고 유쾌한 대화의 장이 이어졌다.

이어 직원들이 직접 민선7기 변화와 혁신을 위한 창의성과 도전정신의 중요성을 강조하기 위해 ‘자기주도형 배낭연수 결과보고’를 발표했다. 이 발표에는 내년 개관예정인 송파책박물관이 벤치마킹 할 수 있는 독일 BMW박물관, 이탈리아 안젤리카 수도원 도서관 등이 사례로서 소개됐다.

이 자리에서 박성수 구청장은 100일간의 소회를 밝히며, “구청은 최전선에 있는 실질적 집행기관으로 구민을 위한 모든 일을 다 하는 것 같다”면서 “직원들이 믿음직스럽고,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또 박 구청장은 (구)성동구치소 부지 개발에 관한 질문에도 “오랜 기간 불편을 겪은 주민들의 반대를 충분히 이해한다”면서 “선거기간동안 구민 분들에게 복합문화시설과 청년일자리 지원시설 조성을 약속했고, 원래 공약대로 노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장경근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