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금천구, 어린이 세계문화체험 '달라서 좋아요' 개최

기사승인 2019.12.03  09:26:37

공유
default_news_ad1

- 멕시코·브라질·스코틀랜드·핀란드 4개국 체험관 운영

   
▲ 세계문화체험 행사에 참여한 학생이 스코틀랜드 체험관에서 손바닥 모양 종이로 크리스마스 트리를 만들고 있다

[서울복지신문=우미자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10일과 11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시흥글로벌인재학당에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세계문화체험-달라서 좋아요’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세계문화체험-달라서 좋아요’는 금천혁신교육지구 사업인 세계시민교육의 일환으로, 어린이에게 여러 나라의 문화체험 기회를 제공해 다문화 이해 역량과 세계를 향해 꿈을 키우는 기상을 높이고자 마련됐다. 올해는 ‘북유럽과 남미의 겨울 축제와 놀이’를 주제로 △멕시코관 △브라질관 △스코틀랜드관 △핀란드관 4개 체험관이 구성된다.

참가자는 각 체험관을 한 시간 간격으로 순회하며, 나라별 겨울축제와 놀이에 대해 알아보고, 음식 및 공예품 만들기, 컬링 및 삼바축구 배우기 등 체험을 통해 남반구와 북반구의 기후 차이에 따른 문화적 차이를 비교해볼 수 있다.

체험관은 외국어 전문 마을 강사 11명과 원어민 강사 등 시흥글로벌인재학당 전임강사 2명 총 13명의 강사진이 운영한다. 이번 행사는 관내 초등학생은 누구나 무료로 참여 가능하다. 참여를 원하는 학생을 행사당일 현장에서 선착순 입장하면 된다.

유성훈 구청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금천구 초등학생들과 학부모들의 세계문화 이해 역량을 높이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금천구의 어린이가 세계를 향해 꿈을 펼칠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 체험프로그램 등을 통해 적극 지원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우미자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