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동대문구, 설 명절 맞아 기부 행렬 이어져

기사승인 2020.01.21  09:42:02

공유
default_news_ad1

- 사회복지협의회-나눔상록회… ‘사랑의 쌀’ 600포 기탁

   
▲ 동대문구사회복지협의회(박상종 회장 왼쪽 2번째)가 쌀을 기탁하고 유 구청장(오른쪽 3번째)과 기념 촬영하고 있다

[서울복지신문=우미자 기자] 동대문구(구청장 유덕열)는 설 명절을 앞두고 어려운 이웃을 위한 기부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동대문구사회복지협의회(회장 박상종)가 20일 동대문구청을 방문해 훈훈한 설 명절 보내기 ‘사랑의 쌀’을 500포(1포 당 10kg, 환가액 1250만 원 상당)을 기탁했다. 이날 기탁식에는 박상종 회장 외 관계자 5명이 참석했다. 구는 동대문구사회복지협의회가 기탁된 쌀을 지역의 저소득 가정에 전달할 예정이다.

이날 나눔상록회(회장 류병호)도 구청을 방문해 2020 따뜻한 겨울나기 ‘설 명절 쌀’ 총 100포(1포 당 10kg, 환가액 300만 원 상당)를 기탁했다. 기탁식은 류병호 나눔상록회 회장, 이석현 총무, 유완희 감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나눔상록회가 기탁한 쌀은 이문1동 취약계층에게 전달된다.

한편, 나눔상록회는 지난 2013년부터 매년 동대문구에 ‘사랑의 쌀’을 기부해 오고 있다. 현재 총 15,000kg(3680여만 원 상당)를 기탁하며 이웃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유덕열 구청장은 “올해도 잊지 않고 어려운 이웃이 따뜻한 설을 보낼 수 있도록 마음을 나눠준 나눔상록회와 동대문구사회복지협의회에 감사드린다”며 “우리 구도 설 명절에 소외되는 이웃이 없도록 세심하게 챙기겠다”고 말했다.

우미자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