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대문구 아현중앙교회 따뜻한 기부 '솔선'

기사승인 2020.03.25  21:54:36

공유
default_news_ad1

- 북아현동주민센터, 기부 물품 고시원 쪽방 거주민에 전달

   
▲ 아현중앙교회가 주민들에게 생필품 키트 박스를 기부해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있다 

[서울복지신문=장경근 기자] 북아현동주민센터는 최근 관내 아현중앙교회로부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에게 전해 달라며 생필품 키트 20박스를 전달받았다. 이 교회는 저소득층 주민을 위해 매달 밑반찬을 직접 만들어 전달해 왔지만 최근 코로나19로 활동이 어려워지자 생필품 키트를 제작해 긴급 지원에 나섰다.

이선균 담임목사는 “코로나19로 밑반찬 봉사가 중단돼 아쉽다”며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고자 대신 생필품 박스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북아현동주민센터는 기부 받은 물품을 고시원, 쪽방, 반지하에 거주하는 저소득 1인 가구 주민들에게 전달했다.

권헌육 북아현동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가운데에서도 마음만은 거리를 좁혀 코로나19 극복의 원동력이 되길 바라며 이를 위해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손잡고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장경근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