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후암동 교동협의회, 용산복지재단에 면마스크 등 성품 전달

기사승인 2020.03.26  14:24:36

공유
default_news_ad1
   
▲ 후암동교동협의회가 용산복지재단에 면마스크와 손세정제 등을 기부했다

[서울복지신문=장경근 기자] 후암동 교동협의회(회장 유수인)가 25일 용산복지재단(이사장 승만호)에 면마스크, 손세정제, 구급함 등 1005만원 상당 물품을 기부했다. 후암동 저소득 홀몸어르신을 지원하기 위해서다.

재단은 후암동동주민센터에 기부받은 물품을 보냈으며 동주민센터는 이를 지역 내 홀몸어르신 200가구에 전달할 예정이다.

성장현 용산구청장은 "어려운 시기에 도움을 주신 교동협의회 측에 감사 드린다"며 "어르신들께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장경근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