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대문구 연희동 마봄협의체, ‘가래떡 나눔’ 펼쳐

기사승인 2020.09.16  10:45:42

공유
default_news_ad1

- 취약계층 100가구에 전달… 안부 확인 등 복지안전망 강화

   
▲ 서대문구 연희동 마봄협의체 위원들이 이웃에게 전할 가래떡을 포장하고 있다

[서울복지신문=우미자 기자] 서대문구 연희동주민센터(동장 이한식)는 마봄협의체(위원장 최재숙)가 최근 관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사랑愛 가래떡 나눔 행사’ 추진했다고 16일 밝혔다.

주민들의 십시일반 모은 쌀로 만들어진 가래떡을 연희동 협의체 위원들이 정성껏 떡을 포장했다. 연희동 마봄협의체 위원, 생활지원사, 복지플래너들이 100가구를 방문해 떡을 전달했다. 안부를 묻고 위험한 환경은 없는지 살피는 등 복지 안전망도 강화했다.

최재숙 연희동 마봄협의체 위원장은 “지역의 어려운 분들을 직접 찾아뵙고 마음을 전할 수 있어 흐뭇했다”며 “앞으로도 이웃을 위한 다양한 복지특화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동 단위 민관 협력 조직인 ‘연희동 마봄협의체’는 올 들어 어려운 이웃들에게 △목욕쿠폰 △케이크 △접이식 카트 △균형 영양식 △생수 등을 전달하고 △해충 방제 소독 △반려 콩나물 나누기를 추진하는 등 다양한 사업을 펼쳐 주위에 귀감이 되고 있다.

 

우미자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