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대조동-연신내새마을금고, ‘보양식 곰탕’ 전달식 개최

기사승인 2021.02.26  15:48:28

공유
default_news_ad1

- 곰탕 400개 1,200,000원 상당… 취약계층 홀몸어르신 80가구 지원

   
▲ 정은미 대조동장(왼쪽), 오정만 연신내새마을금고 이사장(오른쪽)

[서울복지신문=우미자 기자] 은평구(구청장 김미경) 대조동 소재 연신내새마을금고(이사장 오정만)가 지난 25일 대조동주민센터에 저소득 취약계층 홀몸어르신께 코로나19 극복 보양식 곰탕 400개 1,200,000원 상당을 전달했다.

연신내새마을금고는 매년 성품을 관내 저소득 취약계층에게 후원하고 있다. 이번 보양식 곰탕 전달은 사랑의 김장김치 및 백미 전달에 이어 올 겨울 3번째 후원이며, 대조동장, 연신내새마을금고 이사장 오정만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감사의 인사와 함께 성품 전달식을 가졌다. 이번 성품은 장기화된 코로나19로 몸과 마음이 힘든 홀몸어르신 80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오정만 이사장은 “잦은 한파와 전례 없는 코로나19로 얼어붙은 지역사회에 따뜻한 온기를 나누고자 이번 나눔을 추진하게 됐다”며 “힘든 겨울을 보내는 관내 홀몸어르신 몸보신을 위해 까다롭게 고른 보양식이니 드시고 건강하게 위기를 이겨내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정은미 대조동장은 “코로나로 외부활동이 줄고, 추위로 몸도 마음도 지치는 요즘, 영양 가득한 보양식 드시고 모두 힘내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취약계층을 위한 다양한 사업과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고독사 없는 대조동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우미자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