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홍성군, 우리마을 주치의제 최우수기관상 수상

기사승인 2021.12.23  09:45:19

공유
default_news_ad1

- 찾아가는 보건의료서비스 및 원격진료로 각광...보건의료 사각지대 해소 앞장

   
▲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원격 진료 모습

[서울복지신문=장대근 기자] 홍성군보건소(소장 이종천)는 의료 취약지 주민들의 건강격차 최소화와 건강증진 등 보건의료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추진한 ‘찾아가는 우리마을 주치의제 사업’으로 충청남도지사 최우수 기관상을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우리마을 주치의제사업은 의료접근성이 취약한 마을주민을 대상으로 공중보건의사, 간호사 등이 한 팀을 이뤄 내과․한방 진료 및 기초 의료검사와 만성질환자 관리, 치매․우울증 검사, 개인별 건강생활실천 상담 및 건강관리 교육 등 다양한 보건의료서비스를 월3회 마을별로 제공하는 사업이다.

특히 홍성군보건소는 지난 2017년 전국 최초로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원격 의료를 도입, 방문간호사, 물리치료사 등이 대상자 가정에 직접 방문하여 대상자의 정보를 원격지 의사에게 전달하고 의사의 전문지식 및 치료지침을 바탕으로 투약지도, 건강교육, 물리치료 등을 지시하고 필요시 진단 및 처방을 하고 있다.

원격진료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병․의원 내원이 힘든 어르신들의 진료비, 교통비, 이동시간 등 부담을 덜뿐만 아니라 지속적인 만성질환 관리가 가능하여 대상자 어르신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으며, 이에 따른 유공으로 차보미 주무관이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기도 했다.

이밖에 또한 주민들의 건강한 생활습관 실천을 위해 체조교실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코로나19로 지친 몸과 마음에 활력을 주고 있으며, 보건의료 사각지대 대상자를 발굴하고 맞춤형 가정방문 건강관리로 주민들의 큰 호응을 받고 있다.

이종천 보건소장은“우리마을 주치의제사업 및 원격진료는 접근성이 떨어지는 의료취약지역 취약계층 주민들에게 보건의료서비스 제공으로 지역사회 건강수준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앞으로 의료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대근 cdk7821@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