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영등포구, 공사장 가설울타리도 탁 트이게

기사승인 2022.01.14  10:37:00

공유
default_news_ad1

- 다채로운 색감과 감각적 이미지 담긴 디자인으로 도시미관 개선에 기여

   
▲ 공사장 가선울타리 개선 모습

[서울복지신문=장미솔 기자] 영등포구(구청장 채현일)의 공사장 가설울타리가 다채로운 색채와 감각적 이미지가 담긴 탁 트인 갤러리로 변신해 주민들과 만나고 있다.

구는 지역 내 신축 공사장 29개소의 가설울타리에 영등포의 변화된 모습과 지역 명소를 한 눈에 보여주는 디자인을 적용하여 도시미관 개선과 구정 홍보에 힘쓰고 있다고 밝혔다.

그간 지난 2013년에 제작된 영등포구 공사장 가설울타리 디자인 매뉴얼에 따라 영등포구의 이름난 곳’, ‘영등포의 어제와 오늘이 담긴 가설울타리를 설치해왔으나일관되지 못한 디자인 시공과 지역적 특색에 맞지 않는 이미지최근의 변화된 모습이 반영되지 못하는 문제가 제기되었다.이에 지난 2020년 가설울타리 디자인 개선안을 새롭게 개발하여당산동 3개소의 공사장에 시범 설치하고 영등포동양평동 등 20여 개의 공사장으로 확대 적용했다.

이후 지난해 4지역적 특성과 주요사업이 추가 반영된 새로운 디자인을 변경 개발하여 관내 공공기관이 발주하는 관급 공사장 10m 이상 도로변에 접한 공사장 및 기타 차량보행량이 많은 도로변에 접한 공사장 총 29개소를 대상으로 가설울타리 디자인을 새롭게 교체했다.

변경된 디자인에는 주황초록파란색 바탕의 탁 트인 영등포구 전경을 배경으로영등포를 대표하는 주요 명소와 랜드마크를 픽토그램으로 알기쉽게 표현했다.

구는 새로운 가설울타리 디자인의 적용을 통해 쾌적한 거리환경을 조성하는 것은 물론영등포의 다양한 매력과 가능성을 홍보하고 도시미관 개선을 통한 범죄 예방효과도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향후 구는 설치된 가설울타리의 유지보수 등 사후 관리에 힘쓰고 관련 부서와의 협의를 통해 새로운 가설울타리 디자인을 지속적으로 확대 설치해나갈 계획이다.

채현일 구청장은 가설울타리 디자인 개선을 통해 공사장과 도시 이미지를 산뜻하게 재조성하고영등포의 다양한 모습을 알리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보고 있다 “앞으로도 공사장 환경 개선과 안전관리에 힘써 구민에게 신뢰받는 행정을 구현해나가겠다고 했다.

장미솔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