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강동구, 어린이집 집단급식소 식중독 집중관리

기사승인 2022.04.26  11:09:53

공유
default_news_ad1

- 선제적 전수점검 실시… 냉장시설 온도관리 체계구축 및 식중독지수 모니터링

   
▲ 강동구청사 전경

[울복지신문=우미자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정훈)는 다음 달 13일까지 무더위 대비 식중독 예방을 위해 어린이집 집단급식소 총 118개소에 대하여 집중 관리한다고 밝혔다.

어린이집 집단급식소 전체 시설에 대해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보관 여부 △급식시설 위생적 관리 △조리종사자 개인위생 관리 △기타 식품위생법령 준수 여부 등 전반적인 위생상태를 지도점검하며 일부 어린이집에 대해서는 보육관련 부서와 합동으로 점검한다.

경미한 위반사항은 현장에서 계도하고, 중요 위반사항은 과태료 부과 등 행정처분하여 어린이들에게 안전하고 깨끗한 급식이 제공될 수 있도록 지도할 계획이다. 또한, 식중독 예방관리에 취약한 100인 미만의 소규모 어린이집 집단급식소 46개소를 대상으로 냉장시설 및 조리실에 스마트 온·습도계를 설치하여 앱을 통해 식자재를 적정온도에서 관리하고 식중독 지수를 모니터링 하는 ‘스마트 식중독 예방관리 사업’을 시범 운영한다.

이와 함께, 환경을 통한 노로바이러스 2차 감염을 방지하기 위해 어린이집, 유치원 등 142개소에 토사물 처리 키트를 지원한다. 어린이집 집단급식소에 대한 전수점검으로 식중독 발생을 사전에 차단하고 식중독 예방을 위한 보존식 보관용기, 손소독제, 물티슈 등 물품도 추가 지원할 예정이다.

이정훈 구청장은 “어린이집 집단급식소 집중 관리를 통해 어린이들이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식품안전에 각별히 신경 쓰도록 하겠다”고 했다.

우미자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