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양천구 공원은 헬스장! 맞춤형 운동으로 활력 찾으세요

기사승인 2022.05.26  07:34:22

공유
default_news_ad1

- 생활체육지도자, 파리·양천·신트리·계남근린·계남제1근린공원서 현장지도

   
▲ 신트리공원에서 생활체육지도사가 스트레칭 및 근력운동법을 지도하고 있다

[서울복지신문=장미솔 기자] 양천구는 가까운 공원에서 맞춤형 운동 지도를 받을 수 있는 ‘공원헬스장(공스장)으로 찾아가는 현장지도 프로그램’을 본격 운영한다고 26일 밝혔다.

‘공원헬스장으로 찾아가는 현장지도 프로그램’은 양천구청(문화체육과 및 공원녹지과)과 양천구체육회가 협업하여 기획한 생활체육 사업이다. 올해 12월까지 불가피한 기상상황(혹서기 · 혹한기 · 우천시, 미세먼지 상황)을 제외하고는 연중 상시 운영된다.

운영장소는 △파리공원(금요일) △양천공원(수요일) △신트리공원(화요일) △계남근린공원(수요일) △계남제1근린공원(월요일) 총 5개소로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11시 20분까지 약 80분간 진행된다., 양천구체육회 소속 생활체육지도자들이 참여 주민의 성별, 나이, 체력상태 등을 고려해 기구별 운동법을 지도한다.

구민이라면 누구나 사전 신청 없이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참여를 원하는 구민은 요일별 운영시간을 확인하여 해당 시간대에 간편복 차림으로 원하는 공원 운동장소에 방문하면 된다.

전문가인 생활체육지도자의 지도를 바탕으로 개인별 맞춤형 트레이닝이 가능하므로 야외 체력단련을 희망하는 지역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이끌어낼 것으로 예상된다. 공원헬스장으로 찾아가는 현장지도와 관련된 기타 자세한 사항은 양천구체육회 또는 문화체육과로 문의하면 된다.

문화체육과 관계자는 “공원헬스장(공스장)은 장기화된 코로나19로 활동량이 크게 감소한 구민에게 공원을 더욱 역동적이고 생동감있게 이용하도록 하는 효과적인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장미솔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