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강남구, 외국인 창업가 위한 ‘네트워킹 데이’개최

기사승인 2022.05.26  08:33:50

공유
default_news_ad1

- ‘세계인의 날’ 맞아 외국인 예비 창업자 위한 만남의 장 열어… 성공 노하우 공유

   
▲ ‘네트워킹 데이’ 진행 모습

[서울복지신문=장경근 기자] 강남구는 공유오피스 공간 ‘드림플러스 강남’에서 국내 창업을 희망하는 외국인 50명, 중소기업 5개사 관계자 등 80여명을 대상으로 투자․무역․금융 정보와 성공 노하우를 공유하는 ‘네트워킹 데이’를 개최했다고 26일 밝혔다.

‘제15회 세계인의 날’을 기념해 기획된 이번 행사는 강남구 거주 외국인 지원시설 ‘강남글로벌빌리지센터’와 글로벌창업이민센터, 한국생산성본부, 한국발명진흥회, 우리은행, 이노베이티브코리아가 공동 주관했다.

행사에는 외국인 예비 창업자와 중소기업 관계자를 비롯해 투자․무역․금융․세무분야 전문가가 참석했으며 △(주)옥토봇의 투자유치 성공사례 △(주)피닉스 인터내셔널의 무역 성공사례 △우리은행의 금융 세미나가 진행됐다. 또 네트워킹 시간을 통해 투자유치․무역에 성공한 외국인 창업자와 예비 창업자가 애로사항과 성공 노하우 등을 나누며 관계망을 형성했다.

임동호 주민자치과장은 “강남구는 서울시 소재 벤처기업 1만392개사의 22%인 2309개사가 위치해있고, 기업가치 1조원 이상의 국내 유니콘기업 18개사 중 직방, 컬리 등 11개사가 몰려있는 대한민국 최고의 ‘스타트업 메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글로벌 인프라 구축으로 ‘내․외국인 모두 창업하기 좋은 도시 강남’을 만들어가겠다”고 했다.

 

장경근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