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종로구, ‘복지사각지대 발굴 캠페인’ 전개

기사승인 2022.06.27  11:30:35

공유
default_news_ad1

- ‘주민이 만들어가는 행복한 혜화동’ 사업 일환… 고독사 예방 및 복지사각지대 발굴

   
▲ '고독사 예방 및 복지사각지대 발굴 캠페인' 참여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복지신문=김수정 기자] 종로구는 혜화동주민센터가 지난 22일 2022년 상반기 복지사각지대 발굴 캠페인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1차 정기회의에서 결정된 ‘주민이 만들어가는 행복한 혜화동’ 사업의 일환으로 고독사 예방과 함께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사전에 찾아내 위기 극복에 도움을 주려는 뜻을 담았다.

이에 동주민센터 복지 담당 직원뿐 아니라 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박희연), 우리동네돌봄단, 복지통장 등으로 지역에서 그간 활발히 활동해 온 주민들이 의기투합했다. 지역에 대한 깊은 이해와 애정을 지닌 이들이 자발적으로 나서 촘촘한 사회 안전망 구축에 기여하고자 했다는 점에서 뜻깊다.

참여자들은 3개 조를 편성해 관내 곳곳의 상점·고시원·병원을 방문하고 관련 내용이 상세히 담긴 안내문과 홍보물품을 전달하면서 주변의 따뜻한 관심을 부탁하는 시간을 가졌다. 동에서는 올해 하반기에도 캠페인을 전개해 스스로 해결하기 힘든 상황에 처했거나, 복지 정보가 부족해 혜택을 받고 있지 못한 위기가구 발굴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계획이다.

박희연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혜화동 주민의 복지 증진을 위해 이웃 간 서로를 살피는 이런 의미 있는 캠페인에 함께 하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구 관계자는 “주민과 뜻을 모으고 꾸준히 소통하면서 지역공동체에 활력을 불어넣고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서도 적극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김수정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