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대문구, 안산자락길 실외 '자동심장충격기' 신규설치

기사승인 2023.01.26  09:13:54

공유
default_news_ad1

- ‘야외에서도 신속 대처’인왕산 등 5곳 설치… 태양열로 내부 온도 0~40℃ 유지

   
▲ 서대문구가 관내 안산에 신규 설치한 자동심장충격기.(태양열로 내부 온도조절이 가능한 보관함에 담겨 있다)

[서울복지신문=우미자 기자] 서대문구(구청장 이성헌)는 심폐소생이 필요한 응급 상황 때 누구나 빠르게 이용할 수 있도록 최근 관내 공공시설과 공원 등 45곳에 자동심장충격기(AED)를 교체 및 신규 설치했다고 26일 밝혔다.

실내에 위치한 40곳에는 내구연한 10년이 지나 교체했으며 특히 등산을 위해 시민이 많이 찾는 안산자락길과 인왕산지킴이초소 등 야외 5곳에는 이번에 새로 설치했다. 자동심장충격기는 섭씨 0~40도에서 보관해야 사용이 가능해 실외의 경우 태양열로 내부 온도조절이 가능한 보관함에 비치했다.

구는 시민들이 많이 찾는 곳을 중심으로 실내외 자동심장충격기를 추가 설치하고 심폐소생술 교육도 활성화할 계획이다. 자동심장충격기는 심정지 상태의 환자에게 전기 충격을 주어 심장이 정상 작동하도록 하는 응급 장비로 사용법이 간단하다. 심정지 발생 4분 이내에 심폐소생술을 실시하거나 자동심장충격기를 사용하면 뇌 손상을 방지하고 사망 위험을 크게 낮출 수 있다.

이성헌 구청장은 “자동심장충격기 설치로 시민의 소중한 생명을 구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우미자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