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구로구, 난방비 추가지원 신속 추진

기사승인 2023.02.02  12:07:50

공유
default_news_ad1

- 구비 3억9천여만원 투입, 구 차원의 추가지원대책 마련.. 차상위계층 2,477가구에 가구당 10만원 지원

   
▲ 구청 전경

[서울복지신문=김수정 기자] 구로구(구청장 문헌일)는 최근 계속되는 한파와 난방비 급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구민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난방비 추가지원대책을 마련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지원은 앞서 발표된 정부, 서울시의 지원에 이은 구 차원의 추가대책으로, 구는 난방비 추가 지원을 위해 구비 3억9천여만원을 투입한다. 특히 구는 기존 난방비 지원을 받지 못하는 취약계층 및 복지시설 등을 중점지원하고 복지 사각지대를 해소하는 데 중점을 뒀다.

구는 먼저 기초생활수급 가구당 10만원씩 지급하는 서울시의 취약계층 난방비 지원에 더해 차상위계층 2,477가구에 가구당 10만원씩 전액 구비로 지원한다. 또 어린이집 266곳에 대한 난방비 지원금액을 2개월간 기존 대비 2배로 늘린다.

어르신들이 매일 이용하는 경로당 185개소에는 기존 난방비 지원금 최대 37만원에 추가로 시설당 최대 14만8천원을 지원한다. 돌봄시설에 대한 난방지원도 강화한다. 온종일돌봄센터 16곳에 월 20만원씩 2개월분의 난방비를 지원하고, 지역아동센터 24개소에는 월 30만원씩 2개월분의 난방비를 추가로 지원한다.

문헌일 구청장은 “이번 추가 지원은 최근 계속되는 한파와 급등한 난방비로 경제적 부담이 커진 구민들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했다”며 “꼭 필요한 곳에 촘촘히 지원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수정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