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은평구, 장애인·가족들 “봉산 무장애숲길서 힐링 산책했어요

기사승인 2023.05.20  06:39:03

공유
default_news_ad1

- 은평구립우리장애인복지관 연계 추진... 봉산 무장애 편백나무 치유의 숲에서 일상 즐겨

   
▲ 봉산 무장애 숲길을 산책한 후 참가자들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복지신문=장경근 기자] 은평구(구청장 김미경)는 지난 17일 외부 활동이 어려운 장애인 및 가족들과 봉산 무장애숲길 탐방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은평구립우리장애인복지관과 연계해 추진한 이날 행사는 휠체어와 지팡이 이용 장애인, 청각 장애인, 보호자, 자원봉사자 등 40여명이 봉산에 조성된 무장애숲길을 산책하며 사회적 환경으로 지쳐있던 몸과 마음을 힐링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봉산 무장애숲길은 은평구 숭실고등학교 뒷편 무장애 데크길을 따라 편백누리마루 쉼터를 지나 편백숲전망대까지 이어진다. 산책길 경사가 완만한 데크로 조성되어 있고 곳곳에 쉼터, 장애인 화장실이 설치돼있어 장애인, 노약자, 유모차이용자 등 보행약자가 부담없이 이용할 수 있다. 편백나무 치유의 숲은 계절에 따른 변화의 모습이 물씬 묻어난다.

휠체어 이용 장애인은 총 8명이 참여했는데 무장애숲길이 잘 조성돼 있어 이동에 큰 불편함 없이 산책할 수 있었다. 전망대에 올라 탁 트인 경관을 한눈에 내려다보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김미경 구청장은 “장애인 분들이 무장애 숲길 산책을 통해 힐링하는 시간이 됐길 바란다”며 “외부활동이 어려운 장애인들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마련하겠다”고 했다.

   
▲ 장애인과 보호자들이 휠체어를 타고도 큰 어려움 없이 산책할 수 있게 조성된 무장애 경사로를 오르고 있다

 

장경근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