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은평구, 취약계층 방범시설물 설치 지원

기사승인 2023.05.26  08:07:04

공유
default_news_ad1

- 기초생활수급자, 홀몸어르신 등 취약계층 45가구… 방범방충망 설치 지원

   
▲ 출입문 방범 방충망 모습

[서울복지신문=장경근 기자] 은평구(구청장 김미경)는 범죄예방과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방범시설물 설치를 지원했다고 26일 밝혔다.

먼저 구는 기초생활수급자, 홀몸어르신, 중증장애인 등 취약계층 45가구에 방범방충망 설치를 지원했다. 방범방충망은 내부에서만 여닫을 수 있어 거주자가 집 안 환기를 위해 현관문을 열어 놓고도 방범 방충망만 닫으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다.

구는 엘지유플러스와 협업해 기초생활수급자 중 미혼모‧한부모 가정 15가구를 대상으로 범죄예방 IOT(사물인터넷) 시설물 설치를 지원했다.

제공된 IOT 시설물은 홈CCTV, 도어센서, 동작감지센서 3종으로 구성된 패키지다. 거주자는 휴대전화 애플리케이션과 연동해 실시간으로 집 내부를 확인할 수 있다. 부재중에 문 열림, 문 움직임이 감지되면 알림을 통해 즉시 112에도 신고할 수 있다.

구는 향후 이용객 만족도 조사를 통해 지원 규모 확대를 적극 검토할 방침이다.

김미경 구청장은 “취약계층 주민들의 안전하고 편리한 생활환경을 조성하기 위하여 계속 노력하겠다”고 했다.

장경근 seoulbokjinews@hanmail.net

<저작권자 © 서울복지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